뉴스팟 뉴스 > 방송/연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편스토랑’ 션, 메뉴개발 매진 아내 정혜영 위한 특급 외조 ‘깜짝’
 
김정화 기사입력 :  2019/11/08 [11:1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신상출시 편스토랑’ 정혜영이 본격 메뉴 개발에 돌입한 가운데, 사랑꾼 남편 션이 초특급 외조를 펼친다.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연예계 소문난 ‘맛.잘.알(맛을 잘 아는)’ 6인의 스타들이 혼자 먹기 아까운 필살의 메뉴를 공개, 이 중 메뉴평가단의 평가를 통해 승리한 메뉴가 방송 다음날 실제로 전국 편의점에서 출시되는 신개념 편의점 신상 서바이벌이다. 국내산 ‘쌀’ 소비 촉진과 쌀 농가 돕기를 위해 ‘쌀’이 첫 번째 메뉴 개발 주제로 선정돼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

 

특히 주부 10단 정혜영의 메뉴개발 과정이 큰 화제를 모았다. 여섯 식구의 식사를 책임지는 주부답게 뛰어난 요리 실력은 물론 완벽한 플레이팅 능력까지 보여주며 놀라움을 자아낸 것. 여기에 아내 바라기 남편 션과의 다정한 일상 또한 보는 이들에게도 훈훈함을 전했다.

 

이런 가운데 오늘(8일) 방송되는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는 메뉴개발 막바지에 다다른 아내 정혜영을 위한, 사랑꾼 남편 션의 초특급 외조가 공개된다.

 

앞서 정혜영은 레드 카레와 하와이안 주먹밥, 2가지 음식 중 최종 메뉴로 어떤 것을 선택할지 고민에 휩싸였다. 이에 직접 음식을 만들어 먹어본 정혜영은 마침내 둘 중 하나를 최종 메뉴로 선택했다고. 그러나 여기서 끝이 아니었다. 다소 호불호가 갈릴 수 있는 재료에 대한 고민 끝에 더 많은 사람들의 맛평가가 필요했던 것이다. 이에 정혜영은 직접 만든 음식을 들고 길거리로 향했다.

 

정혜영의 맛깔스러운 음식에도 불구, 길거리에는 좀처럼 사람이 보이지 않았다. 음식을 맛보고 평가해줄 사람들이 부족해 실망한 아내와 전화통화를 한 션은 이후, 아내 몰래 초특급 외조에 나섰다고. 아무것도 몰랐던 정혜영은 스튜디오에서 남편의 외조 사실을 알고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고 한다. 아내 정혜영은 물론 ‘신상출시 편스토랑’ 여성 출연진들을 모두 감동시킨 사랑꾼 남편 션의 초특급 외조는 무엇이었을까.

 

한편 스타들의 최종 메뉴가 속속 공개되며 더욱 궁금증을 자극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오늘(8일) 금요일 밤 9시 45분 방송된다.

 

사진제공 =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팟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