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스토랑’ 양지은, 사랑꾼 동갑내기 남편에게 해고통지서 전달?! ‘깜짝’

권영헌 | 입력 : 2024/04/19 [10:53]

 

‘신상출시 편스토랑’ 양지은이 동갑내기 치과의사 남편에게 해고 통지서를 내민다.

 

4월 19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는 국악과 트로트를 넘나드는 폭발적 가창력의 소유자, 가수 양지은이 돌아온다. 지난 출연 당시 훈훈한 외모의 동갑내기 치과의사 남편과의 달달한 부부애를 과시한 양지은이 이번에는 느닷없이 남편에게 해고 통지서를 내밀었다고 해 궁금증을 유발한다.

 

이날 공개되는 VCR 속 양지은은 남편에게 “여보에게 줄 선물이 있다”며 남편을 설레게 했다. 어떤 선물일지 이목이 집중된 가운데 공개된 양지은의 선물은 종이 한 장. 해고 통지서라고 적힌 종이가 등장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양지은은 남편이 지난 3년 간 치과의사의 본업을 쉬고 전업주부로서 육아, 살림을 도맡아 했는데 이제는 본업으로 복귀하라는 의미로 건넨 선물이라고 밝혔다. 

 

해고 통지서를 받아 든 남편은 “생각은 하고 있었다. 아이들에게 아빠가 일하는 모습도 보여줘야지”라고 말했다. 양지은은 “지금껏 내 꿈을 펼치게 해줬으니, 이제 당신의 꿈을 다시 펼쳐”라고 남편을 응원했다.

 

이어 프로 전업주무 남편의 육아 인수인계가 시작됐는데 그 자세한 내용을 들여다본 ‘편스토랑’ 식구들은 모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치과의사인 남편은 매 끼니, 매 간식마다 칼로리를 맞춰서 아이들의 건강한 식사를 챙겨주고 있었다. 또 아이들을 위해 만능 돼지고기볶음은 물론 수제 단무지까지 만들고 있었다고. 양지은은 남편의 레시피를 받아 적으며 “이제 내가 잘 해볼게”라고 다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본 ‘편스토랑’ 대표 요리하는 아빠 류수영도 “그냥 아빠가 아니다. 대단한 아빠다”라고 입을 다물지 못했다.

 

이어 양지은은 남편의 본업 복귀 준비를 응원하는 의미에서 제주에서 직접 공수한 식재료들로 푸짐한 제주 한 상을 요리했다. 보기만 해도 군침이 꼴깍 넘어가는 양지은의 제주 한 상, 양지은과 남편의 달달한 부부애, 서로를 향한 애틋하고 따뜻한 진심까지 모두 공개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4월 19일 금요일 저녁 8시 30분 방송된다.

 

사진제공 =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

 

광고
광고
메인사진
'크래시' 이민기X곽선영, 두 번째 경찰체포술 수업 포착!
이전
1/9
다음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