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팟 뉴스 > 정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트럼프 ”북미회담, 오바마였다면 영웅이라 했을 것”…美 민주당지지-반트럼프 언론 비판
오바마는 "북한과 아무일도 해내지 못했으며, 수백만명을 죽게하는 전쟁을 치렀을 것"
 
서울의소리 기사입력 :  2018/06/19 [09:3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8일(현지시간) 6·12북미정상회담과 관련해 비판적인 미국내 반트럼프 언론들의 폄훼 보도에 대해 불만을 표시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를 통해 자신이 아닌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이 북미정상회담을 했다면, 언론이 이에 대해 더 호의적으로 보도했을 것이라며 비난했다.

그는 이날 트위터를 통해 "오바마 대통령이 북한과 잘 지냈으면 가짜뉴스들은 그를 국민적 영웅으로 지칭했을 것!"이라며 불만을 표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오바마를 향해 "북한과 아무일도 해내지 못했으며 수백만명을 죽게하는 전쟁을 치렀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최근 미국 민주당지지, 반트럼프 언론들은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 12일 싱가포르에서 이뤄진 사상 첫 북미정상회담에서 북한에 너무 많은 것을 양보했으며 북한에서 그 대가로 받은 것은 너무 적다고 연일 비판하고 있는 중이다.


원본 기사 보기:서울의소리


원본 기사 보기:인터넷언론인연대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팟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