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연안 정화의 날 행사 개최

| 입력 : 2021/03/03 [10:16]

시흥시, 연안 정화의 날 행사 개최


경기 시흥시(시장 임병택)는 지난 2월 26일 연안 정화의 날을 맞아 오이도항 일원에서 해양쓰레기 집중 수거 활동을 실시했다.

시흥시는 15.64㎞의 해안선을 끼고 있는 해안도시로 2017년 국가 어항으로 지정된 월곶항과 2020년 지방 어항으로 지정된 오이도항을 보유하고 있다.

국제 연안 정화의 날은 매년 9월 셋째 주 토요일을 전후로 개최되는 전 세계적인 행사로 시흥시에서는 이를 기념해 매달 셋째 주 금요일을 연안 정화의 날로 지정해 민관군 합동으로 어항 주변에서 환경정화 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이날 행사에는 오이도 어촌계, 옹진수산업협동조합, 인천해양경찰 신항만파출소, 시흥시 축수산과 직원 등 총 30여 명이 참여해 폐기물, 폐스티로폼, 각종 생활 쓰레기 등 해안가 쓰레기 약 100㎏을 수거했다.

임병택 시장은 "깨끗한 시흥 바다를 만들기 위해 2018년부터 매달 연안 정화의 날 활동을 실시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민관군이 참여하는 연안 정화의 날을 지속해서 개최해 시민 및 관광객들에게 아름다운 해안가를 보여주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끝)

출처 : 시흥시청 보도자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배너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