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스토랑’ 정상훈, ‘그알’ 김상중 패러디 김상중하 ‘이경규 웃음버튼’

뉴스팟 | 입력 : 2021/11/11 [15:13]

‘편스토랑’ 정상훈이 화제의 김상중 패러디를 선보인다.

11월12일 방송되는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편스토랑’)에서는‘안주’를 주제로 한 메뉴 개발 대결이 이어진다.그중 정상훈은 한성,한음,한결 귀염둥이 삼형제를 위해 특별한 고기 요리에 도전한다.이 과정에서‘편스토랑’재간둥이 정상훈의 예능감이 또 한 번 빵 터지며 예능 대부 이경규와TV앞 시청자들의 배꼽을 훔칠 전망이다.정상훈은‘편스토랑’에서 탄탄한 요리 실력은 물론 보기만 해도 웃음을 주는‘꾸러기’매력으로‘정꾸’라는 애칭을 얻으며 사랑받고 있다.

이날 공개된VCR속 정상훈은 냉장고에서 커다란 소고기를 꺼냈다.한성,한음,한결 삼형제를 위해 고기를 굽기로 한 것.대신 정상훈은 두 가지 방법으로 스테이크를 만들기로 했다.평범하게 팬에 굽는 방식과 수비드 방식.수비드는 진공 포장한 고기를 낮은 온도의 물에서 오랜 시간 가열하여 방법으로 풍부한 육즙을 즐길 수 있는 조리 방식으로 알려지며 최근 몇 년간 유행처럼 인기를 끌어왔다.

최근 수비드 기계를 구입했다는 정상훈은 자신 만의 깨알 팁을 더해 직접 고기를 수비드한 뒤 맛있게 구웠다.이때 정상훈의‘편스토랑’부캐‘김상중하’가 등장했다. ‘그것이 알고싶다’ MC김상중을 패러디한‘김상중하’다.앞서 정상훈은 요리에 대한 의문이 생길 때 즉석‘그알’패러디로 의문을 제기하고,그 해답을 찾아가는 과정을 유쾌하게 풀어 큰 웃음을 선사했다.

이날 정상훈은“수비드한 고기와 일반 고기,과연 수비드한 고기가 더 맛있을까?그 맛이 알고 싶다”라며 김상중 성대모사로 요리를 진행해 웃음을 줬다.정상훈의 즉석 원맨쇼에 가장 크게 웃으며 좋아한 사람은 예능 대부 이경규.급기야 이경규는“역시 재간둥이”라며 극찬했다는 전언이다.

정상훈의 빵빵 터지는 웃음과 알찬 정보까지 담은‘수비드 고기 맛의 진실’은 무엇일까.과연 그토록 맛있다는 수비드 스테이크가 실제로 일반 스테이크보다 맛있을까.예능 대부 이경규도 인정한 재간둥이 정상훈은 어떤 웃음을 선사할까.이경규에 이어 시청자들의 웃음버튼을 노리는 정상훈의 유쾌한 활약은11월12일 금요일 밤10시 방송되는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 공개된다.

사진제공=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

배너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