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스토랑’ 장민호, 어버이날 맞이 효도밥상 공개(ft. 어머니 취향저격)

권영헌 | 입력 : 2024/05/09 [10:31]

 

‘신상출시 편스토랑’ 장민호가 효도밥상을 선보인다.

 

5월 10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전국 부모님들의 큰 사랑을 받고 있는 트로트 신사 장민호가 어버이날을 맞이해 특별한 요리에 도전한다. 이 과정에서 사슴 눈망울이 꼭 닮은 장민호 모자의 유쾌한 대화는 물론 어머니의 취향을 저격하는 장민호의 멋진 아들 면모가 공개되는 것으로 알려져 본방송에 대한 기대를 더한다.

 

이날 공개되는 VCR 속 장민호는 누군가에게 전화를 걸었는데, 통화 연결음이 장민호의 노래였다. 이에 과연 장민호의 통화 상대가 누구인지 궁금증이 높아졌다. 그 주인공은 장민호의 어머니였다. 이때 화면에 10여년 전 KBS 1TV ‘아침마당’에 함께 출연한 장민호와 어머니의 모습이 공개됐다. 아들과 사슴 눈망울이 꼭 닮은 장민호 어머니는 당시 유쾌한 입담을 자랑해 큰 웃음을 안겼다.

 

장민호는 반갑게 전화를 받은 어머니에게 “곧 어버이날이라 음식을 만들어 드리려고 하는데 드시고 싶은 것 있으세요?”라고 물었다. 또 “어버이날이니까 갖고 싶은 거 있으세요? 지금이 기회예요”라며 능청스럽게 어머니에게 선물 받고 싶은 것을 물었다. 이를 지켜보던 ‘편스토랑’ 식구들은 입을 모아 “멋진 아들!”이라며 감탄했다고.

 

장민호는 통화를 마친 후, 어머니를 위한 전복요리들과 함께 어머니가 꼭 먹고 싶다고 한 된장찌개를 끓였다. 평범한 듯 보이는 된장찌개였지만 이 된장찌개에 담긴 장민호 가족의 추억이 공개되자 ‘편스토랑’ 식구들 모두 가슴이 먹먹한 듯 고개를 떨궜다고 해 더욱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외에도 장민호 어머니가 아들의 물음에 못 이기는 척 고른 어버이날 선물의 정체가 큰 웃음을 줬다는 전언. 어머니가 아들에게 원하는 선물은 무엇이었을지, 유쾌함과 뭉클함을 넘나드는 ‘멋진 아들’ 장민호와 유쾌한 어머니의 이야기는 5월 10일 금요일 저녁 8시 30분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제공 =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

광고
광고
메인사진
'크래시' 이민기X곽선영, 두 번째 경찰체포술 수업 포착!
이전
1/9
다음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