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C안양, 성남FC에서 미드필더 임선영 임대 영입

뉴스팟 | 입력 : 2021/01/29 [18:17]

[뉴스팟=뉴스팟] 프로축구 K리그2 FC안양이 성남FC로부터 미드필더 임선영을 임대 영입했다.

여의도고-수원대 출신의 임선영은 지난 2012년 광주에서 프로무대를 밟았다. 그는 광주에서 여섯 시즌 동안 117경기를 뛰며 광주의 승격을 이끄는 등 팀의 주축 멤버로 활약했다. 이후 경찰청 소속으로 군 복무를 해결한 그는 제대 후 2018년 전북현대로 이적했다. 18-19시즌 전북현대에서 41경기를 소화한 뒤 2020년 성남을 거쳐 올 시즌 안양에 임대로 합류하게 됐다. K리그 통산 기록은 192경기 28골 14도움.

임선영은 영리하게 볼을 차는 선수로 K리그 무대에 익히 알려져 있는 미드필더다. 뛰어난 센스를 바탕으로 한 공격적인 패스가 큰 장점이며, 신체 조건도 매우 뛰어나 경합 상황에도 큰 역할을 해내리라는 기대다. 공격형과 수비형을 모두 소화할 수 있는 임선영의 영입으로 안양의 중원은 더욱 두터워질 전망이다.

안양에 합류한 임선영은 “임대지만 안양이라는 좋은 팀에 올 수 있게 돼서 너무나 감사하고 기쁩니다. 감독님과 코치님들, 스태프들과 팀 동료들이 너무나 큰 환영을 해주셔서 더욱 잘해야겠다는 생각이 들고, 잘 할 수 있을 거란 자신감도 듭니다”라며 “안양에서 활약했던 동료들도 다들 안양이 좋은 팀이라는 이야기를 많이 했었고, 또 열정적이고 멋있는 안양의 팬 분들도 함께 하는 팀이라는 이야기를 많이 들었습니다. 좋은 모습 그리고 좋은 성적으로 팬들에게 보답해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FC안양은 현재 전남 벌교에서 2021 시즌을 위한 1차 전지훈련을 진행 중이다.
광고
배너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