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팟 뉴스 > 방송/연예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루갈' 한지완에게 총 쥐여 준 박성웅, 소름 돋는 ‘악’의 얼굴! 심상치 않은 사건의 시작!
기사입력: 2020/03/26 [10:47] ⓒ 뉴스팟
김정화

 

 

‘루갈’ 박성웅이 소름 돋는 빌런의 얼굴을 드러낸다.

 

오는 28일(토) 첫 방송되는 OCN 새 토일 오리지널 ‘루갈’(연출 강철우, 극본 도현,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리옌엔터테인먼트) 측은 26일, 범죄조직 아르고스에 일어난 심상치 않은 사건을 포착해 궁금증을 자극한다.

 

‘루갈’은 바이오 생명공학 기술로 특별한 능력을 얻은 인간병기들이 모인 특수조직 루갈이 대한민국 최대 테러집단 아르고스에 맞서 싸우는 사이언스 액션 히어로 드라마다. 잔혹한 범죄조직 아르고스에 의해 두 눈과 사랑하는 아내를 잃고 루갈로 다시 태어난 엘리트 경찰의 복수를 그린 작품. 특수경찰조직 루갈과 범죄조직 아르고스의 숨 막히는 한판승부가 박진감 넘치게 펼쳐진다. 여기에 OCN의 레전드 작품을 이끈 최진혁, 박성웅, 조동혁부터 정혜인, 한지완, 김민상, 박선호까지 ‘액션 최적화’ 배우들이 완성해나갈 ‘한국형 액션 히어로물’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날 공개된 사진에는 범죄조직 아르고스의 보스 고용덕(박정학 분)과 최예원(한지완 분)의 결혼식 장면이 담겼다. 모든 것이 평화롭던 그때, 뜻밖에도 아르고스 내부에선 긴장감이 감돌기 시작한다. 황득구(박성웅 분)는 고용덕에게 다가가 은밀하게 보고를 하고, 보스의 얼굴은 분노로 일그러진다. 결국 황득구의 머리에 총까지 겨눠진 일촉즉발의 상황. 심상치 않은 사건은 여기서 끝나지 않는다. 덤덤히 상황을 받아들이던 황득구는 어느새 최예원의 손에 직접 총을 쥐여 주고 있다. 겁에 질린 최예원의 눈빛과 대조되는 황득구의 소름 끼치는 미소가 궁금증을 증폭한다.

 

역대급 빌런을 예고한 박성웅은 앞선 제작발표회에서 “어떻게 하면 기존에 나왔던 빌런과 다르고, 더 강력하게 표현할 수 있을지가 가장 큰 숙제였다. 연기를 준비해가면 현장 상황에 따라 많은 것이 달라지는데, 황득구는 현장에서 연기하면서 120%는 나온 것 같다”라고 밝힌 바 있다. 이어 “황득구는 같은 공간에 있고 싶지 않은 ‘날 서 있음’과 ‘불편함’을 가진 캐릭터다. 말투도 평소와 다르게 연기했다”라고 설명하며 캐릭터에 대한 기대를 더했다. 시작부터 강렬한 인상을 남길 황득구의 활약은 물론이고, 아르고스에서 일어난 뜻밖의 상황이 인간병기 히어로 루갈과는 어떻게 얽혀있을지도 궁금해진다.

 

‘루갈’ 제작진은 “복수를 위해 인간병기의 길을 택한 루갈 팀원들과 테러집단 아르고스는 시작부터 긴장감 넘치는 대결을 펼칠 예정”이라며 “그 이상의 절대 악을 상상하기 어려울 정도로 박성웅 배우의 활약은 대단하다. 그야말로 소름 끼치는 ‘절대 빌런’의 탄생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OCN 새 토일 오리지널 ‘루갈’은 오는 28일(토) 밤 10시 50분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OC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팟.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8
배너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