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 성남FC뉴스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남FC, 2016 시즌 캐치프레이즈 ‘ROYAL BLACK’
시민구단 롤모델 넘어 명품 구단 도약의 의지 담아
 
권영헌 기자 기사입력 :  2016/02/25 [14:1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성남FC가 2016년 시즌 캐치프레이즈를 ‘ROYAL BLACK’으로 정하고 명품구단으로 도약을 꿈꾼다.     © 뉴스팟

 

성남FC가 2016시즌 캐치프레이즈를 ‘ROYAL BLACK’으로 확정했다.

    

지난 해, 관중과 성적 두 마리 토끼를 잡으며 지역민에게 우리 팀, 우리 구단이라는 인식을 각인시키는데 성공한 성남은 올 시즌 더 높은 곳으로 비상하고자 하는 구단의 목표와 구단의 고급화에 초점을 맞추어 캐치프레이즈를 정했다.

    

새로운 캐치프레이즈 ‘ROYAL BLACK’은 다양한 의미를 전달한다.

    

기존 검은 색은 대중에게 어둠과 슬픔 등 좋지 않은 이미지였으나 최근 많은 소비자들에게 고급스럽고 세련된 이미지로 새롭게 인식되어 왔다. 많은 럭셔리 브랜드에서 우아한 느낌을 주기 위해 블랙 컬러를 사용하고 있고 젊은 세대도 검은 색이 주는 위엄과 강렬한 이미지를 선호하고 있다.

    

성남은 이러한 마케팅 트렌드를 반영해 고급스러운 이미지의 BLACK 앞에 귀족적이고 장엄한 이미지의 ROYAL을 결합해 명품 구단으로 도약하고자 하는 의지를 담았다.

    

또한 시민구단의 롤모델을 넘어 K리그의 모범 구단으로 새로운 비전을 제시하고 시민과 화합하는 로열티 높은 구단의 이미지를 강조했다.

    

지난 시즌 K리그 역사상 최초로 검은 색을 홈 유니폼의 메인 컬러로 선택해 팬들에게 큰 호응을 얻어낸 성남은 올 시즌 ‘ROYAL BLACK’과 함께 성남을 축구 도시로 새롭게 브랜딩 할 예정이다.

    

한편, 25일 미국 전지훈련을 마치고 돌아온 성남은 다음 달 7일 출정식에서 팬들과의 만남을 통해 2016 시즌의 시작을 알린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팟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실효성지속성있는 서민 배려시책 추진 / 권영헌 기자
위례신도시 민원해결, 변환봉 김을동 이현재 “뭉쳤다” / 뉴스팟
대안포럼, ‘뉴딜정책, 유효한가’ 토론회 / 박성욱 기자
성남시, ‘수돗물 과학교실’ 신청 모집 / 황선영 기자
성남시, 4년차 성남형교육 지원사업 펴 / 황선영 기자
성남시, 874개 법인 세무조사 벌여 / 황선영 기자
성남시, '입주자 대표회의 운영방법' 교육 / 박성욱 기자
고령친화체험관, 국제 배뇨용품 세미나 / 김보연 기자
성남시, ‘외식 전문과정’ 무료교육생 모집 / 황선영 기자
성남FC 2016 시즌권, 6,000매 돌파! / 권영헌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