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팟 뉴스 > 방송/연예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우아한 모녀' 최명길, 몸 사리지 않는 주인공의 품격 '눈길'
기사입력: 2020/02/11 [15:14] ⓒ 뉴스팟
김정화

 

'우아한 모녀' 최명길이 강렬한 열연을 선보인다.

 

KBS 2TV 저녁 일일 드라마 '우아한 모녀' (극본 오상희/연출 어수선/제작 아이윌미디어)에서 배우 최명길은 30년 전 악연으로 얽힌 원수들의 모든 것을 무너뜨리기 위해 사투를 벌이는 캐리정 역을 맡아 열연하고 있다. '우아한 모녀'의 스토리가 캐리정을 중심으로 펼쳐지는 만큼, 극을 이끌어나가는 최명길의 저력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최명길은 '우아한 모녀'에서 몰입도를 높이는 막강한 연기력을 보여주고 있다. 최명길은 처절하게 울부짖는 폭발적인 감정연기부터, 복수를 위한 냉철함과 원수들을 향한 들끓는 분노를 넘나드는 섬세한 완급조절까지. 빈틈없는 최명길의 열연에 시청자는 빠져들고 있다.

 

이런 가운데 2월 11일 '우아한 모녀' 제작진이 몸 사리지 않는 열연을 펼치는 최명길의 모습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최명길은 거친 바닥에 나뒹굴고 있는 모습. 도로 한복판에 쓰러지거나, 입을 막고 있는 테이프를 힘겹게 떼어내는 최명길의 모습이 긴박감을 선사한다. 뿐만 아니라 최명길 얼굴 곳곳에 자리한 상처와 절박한 표정은 그가 얼마나 심상치 않은 상황에 처해있는지 알 수 있게 한다.

 

무엇보다 눈길을 끄는 것은 처절한 열연을 펼치고 있는 최명길의 존재감이다. 바닥을 뒹구는 것도 마다하지 않는 최명길의 연기 열정이 보는 이까지 감탄하게 만드는 것이다. 동시에 온몸을 내던지는 최명길의 노력이 본 방송에서 어떻게 펼쳐질지 기대감을 수직 상승시키고 있다.

 

앞선 방송에서 캐리정은 자신의 원수이자 대기업 제이그룹 회장 구재명(김명수 분)의 해임안에 대해 논의하는 주총을 앞두고 납치됐다. 캐리정이 회장 자리를 지키려는 구재명의 계략에 휘말린 것이었다. 하지만 방송 말미 납치됐던 캐리정이 주총 장소에 도착한 극적인 엔딩은 다음 회차에 대한 궁금증을 수직 상승시켰다.

 

과연 캐리정은 납치범들에게서 어떻게 벗어난 것일까. 처절한 캐리정의 탈출기가 손에 땀을 쥐게 하는 긴장감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되는 KBS 2TV 저녁 일일 드라마 '우아한 모녀' 70회는 오늘(11일) 저녁 7시 50분 방송된다.

 

사진제공 = KBS 2TV '우아한 모녀'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팟.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8
배너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