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FC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남FC, 직관에 잔류확정은 덤! 까치원정대 특별한 선물받아
성남, 서보민 결승골로 상주에 승리하며 잔류 확정지어 ‘기쁨 두 배!’
 
뉴스팟 기사입력 :  2019/10/29 [17:2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성남FC가 26일(토)부터 1박 2일간 진행된 원정경기 문화체험 프로그램 ‘2019 까치원정대’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참가자들은 명소 방문을 통한 문화체험과 함께 승리의 짜릿함까지 맛보며 특별한 추억을 쌓았다.

 

 

지역 내 가족단위 팬 확보를 위해 진행된 이번 프로그램은 온라인 모집을 통해 선발된 16가족 50명의 어린이 및 부모님들이 참여했다. 지난 8월 포항 원정대에 이어 2번째로 진행된 까치원정대는 지역 명소 문화 체험 및 경기 관람으로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1일차에는 상주 인근인 경상북도 안동에 위치한 도산서원, 안동하회마을에 방문했다. 전문 해설사의 깊이 있는 설명과 함께 아이와 부모들은 사진으로 추억을 남기며 뜻 깊은 문화체험 시간을 보냈다. 2일차에는 한성규 장내 아나운서와 함께하는 레크레이션을 통해 2인3각, 림보, 공놀이 등을 진행하며 가족간 화합을 다지는 시간을 가졌다.

 

원정대는 이후 상주시민운동장으로 이동, 성남과 상주의 ‘하나원큐 K리그1 2019 35라운드’ 경기를 단체 관람했다. 이날 경기에서 성남은 후반 35분, 서보민의 결승골로 상주에 승리하며 잔여 경기에 상관없이 잔류를 확정 지었고 승리 기쁨은 배가 되었다.

 

축구의 매력에 빠진 까치원정대 참가자들은 하나같이 이번 1박2일간 진행된 프로그램에 높은 만족도를 보이며 프로그램은 성공적으로 마무리 되었다. 성남 서보민은 “상주까지 멀리 응원 와주신 팬들을 보고 더욱 힘이 났던 것 같다”며 원정대에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성남은 앞으로도 축구에 관심을 가질만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팬 유입 확대에 나선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팟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