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FC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남FC, 6일 홈경기 ‘가을맞이 놀이터’로 꾸며 팬 맞이
‘우리동네 오락실’ 컨셉의 이벤트존, 푸드트럭 ‘먹파티’ 등 경기 전 즐길 거리 가득
 
뉴스팟 기사입력 :  2019/10/04 [16:0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성남FC가 경기장을 ‘가을맞이 놀이터’ 컨셉으로 꾸며 팬들을 맞이한다.

 

 

성남FC는 6일(일) 오후 2시 탄천종합운동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1 2019 33라운드’ 대구FC와의 홈경기를 치른다. 나들이가기 좋은 가을을 맞아 성남은 이날 경기장 주변에 놀이시설, 먹거리 등을 평소보다 확대 운영해 팬들의 만족도를 높인다.  

 

우선 경기 전 서문 이벤트존에서는 ‘우리 동네 오락실’ 컨셉의 게임 이벤트가 진행된다. ‘다트 챔피언’, ‘행운의 뽑기왕’, ‘펀치킹을 찾아라’ 등 어린 시절 즐겨하던 오락기기가 설치되어 경기장을 찾는 팬들이면 누구나 즐길 수 있다. 게임기마다 해당 미션을 완수하는 사람들에게 제공될 푸짐한 선물들도 준비되어 있다.

 

동문 내 미니 풋살장에서는 본인의 축구 기량 확인 및 축구에 대한 흥미 유발을 위한 ‘스킬 챌린지’가 진행될 예정이다. 배치된 장애물들을 가장 빠른 시간 내에 통과한 참가자들에게는 소정의 상품이 지급된다. 분당 맘카페 분따가 함께하는 벼룩시장 역시 동문 광장에서 열린다.

 

푸짐한 먹거리도 준비되어 있다. 오전 11시부터 동문 게이트에서는 ‘먹파티’가 진행되어 피자, 츄러스, 감바스, 스테이크 등 8개의 푸드트럭이 자리해 양질의 먹거리를 판매한다. 경기장 내 매점 및 먹거리 역시 정상 운영되어 경기장을 찾는 팬들은 다양한 먹거리를 골라 즐길 수 있다. 

 

이외에도 선착순으로 선수카드 및 클래퍼가 제공되며 하프타임에는 성남시 8개 중학교가 참가하는 ‘아마추어 풋볼 챔피언십’ 조추첨 및 신발 다트 게임 이벤트가 그라운드에서 진행된다. 승리 시에는 서문 이벤트존에서 선수들과 함께하는 하이파이브 이벤트가 펼쳐진다.

 

한편, 성남은 K리그 파이널 라운드 전 마지막으로 펼쳐지는 대구와의 홈경기에서 반드시 승점 3점을 추가해 잔류 확정에 한걸음 다가간다는 각오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팟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