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해투3' 최수종, 하희라와 ‘쇼윈도 부부설’에 울분! '관심집중'
 
김병화 기사입력 :  2018/03/08 [09:2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해피투게더3’에서 최수종이 하희라와의 ‘쇼윈도 부부설’에 울분을 터뜨렸다.

시청자들의 든든한 사랑을 받고 있는 목요일 밤의 터줏대감 KBS 2TV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3’)의 8일 방송은 ‘해투동-라디오 로맨스 특집’과 ‘전설의 조동아리:내 노래를 불러줘-귀호강 어벤저스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 가운데 ‘해투동-라디오 로맨스’ 특집에는 KBS의 인기 DJ 군단인 최수종-임백천-이현우-김예원이 출연해 청취자에 이어 시청자들의 마음까지 사로잡을 예정. 이 가운데 대한민국 대표 사랑꾼 최수종이 아내 하희라와의 루머에 허심탄회한 속마음을 꺼내놨다고 해 이목이 집중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최수종은 남다른 이유로 출연을 결심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본인의 가정을 둘러싼 근거 없는 소문들을 종식시키려고 나왔다고 선언한 것. 최수종은 본인과 아내 하희라의 불화를 소재로 한 루머들을 직접 입으로 열거하더니 “이제 아이들이 크니까. 소문에 영향을 받을까 봐(걱정된다)”며 루머로 인해 가슴앓이 한 사실을 밝혔고, 이에 출연진들 모두 안타까움의 탄식을 터뜨렸다.

이어 최수종은 연예계 대표 잉꼬부부로서 여전한 금슬을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하희라와 결혼생활 25년동안 한 번도 싸운 적이 없다는 것. 무엇보다 최수종은 “하희라 씨가 늘 옳지만은 않을 거 아니냐”는 전현무의 물음에 “하희라 씨는 100% 옳다”고 단언, 견줄 바 없는 아내바보의 면모로 입이 떡 벌어지게 만들었다. 뿐만 아니라 최수종은 ‘아직도 심장이 떨린다’며 세월이 지나도 변치 않는 로맨티스트의 위엄을 자랑했다.

그런가 하면 최수종은 이 같은 금슬을 유지하는 특급 비결을 공개해 ‘신상 사랑꾼’ 전현무를 비롯한 모든 이들의 귀를 쫑긋하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뿐만 아니라 최수종의 ‘금슬학개론’을 경청하던 임백천-이현우 역시 최수종에게 전염된 나머지 돌연 ‘아내 찬양’을 시작해 폭소를 유발했다고. 급기야 이현우는 “나는 9살이다. 아내를 만나고 새로 태어났기 때문”이라며 무리수를 두는 부작용까지 일으켜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전언이다.

이에 최수종의 ‘금슬학개론’ 풀 강연과 함께 임백천-이현우의 이상행동이 배꼽을 잡게 만들 ‘해투동-라디오 로맨스 특집’ 본 방송에 기대감이 증폭된다.

함께하면 더 행복한 목요일 밤 KBS 2TV ‘해피투게더3’는 오늘(8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사진제공 - KBS 2TV ‘해피투게더3’>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팟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