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팟 뉴스 > 정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의당 경기도당, 광주 ‘나눔의 집’ 신년인사로 새해 본격 행보
민요가락과 장구공연으로 할머님들과 즐거운 시간을 가져
 
뉴스팟 기사입력 :  2018/01/07 [17:2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정의당 경기도당(위원장 송치용)은 지난 5일, 송치용 경기도당 위원장, 이미애, 이혜원 경기도당 부위원장, 장상화 여성위원장, 김승현 청년위원장, 민영록 화성지역위원장, 민재환 고양시 덕양지역위원장, 한정태 광주지역위원장과 당직자 및 당원 총 15명이 경기도 광주 ‘나눔의 집’을 찾아 일본군 위안부 할머님들께 신년인사를 드렸다.

 

▲ 정의당 경기도당이 광주 ‘나눔의 집’ 신년인사로 새해 본격적인 행보에 나섰다.     ©뉴스팟


송 위원장은 “정의당이 경기도 곳곳에 소녀상을 세우는 일에 동참했고, ‘한-일 위안부 합의 파기’를 위한 1인 시위 등을 하고 있다”며 “어제 문재인 대통령께서 할머님들을 청와대에 초청해서 위안부 합의 문제에 대해 사과하면서, 2018년에는 문제가 서서히 풀려나갈 것 같아 반가운 마음”이라고 말했다.


이에 한 할머님께서 “일본의 사죄부터 받아야한다”고 말씀하셨고, 송 위원장은 “많은 사람들이 할머님들과 함께하고 있다. 더 많은 소녀상이 세워지고, 다음 세대를 이어갈 아이들도 지켜보고 있다”고 덧붙이며 “잘 해결되어 꽃길만 걸으셨으면 한다. 늘 건강하셨으면 좋겠다.”는 말과 함께 새해 인사를 마쳤다.


이날 경기도당은 양평 당원이 준비한 민요가락과 장구공연으로 할머님들과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팟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