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잡' 정일우 첫 스틸 공개, 완벽한 초재벌 회장 변신!

권영헌 | 입력 : 2022/08/08 [11:43]

‘굿잡’정일우가 완벽한 재벌 회장으로 돌아온다.

오는8월24일 수요일 밤9시ENA새 수목드라마‘굿잡’(연출 강민구,김성진/극본 김정애,권희경/기획KT스튜디오지니/제작 프로덕션에이치,예인이엔앰)이 첫 방송된다.‘굿잡’은 클래스가 다른 재력을 갖춘 초재벌 탐정 은선우(정일우 분)와 해상도가 다른 시력을 가진 초시력자 취준생 돈세라(권유리 분)가 함께 펼치는 두 남녀가 펼치는 히어로맨틱(Hero+Romantic)수사극이다.

‘굿잡’은 배우 정일우가 선택한 로맨스라는 점에서부터 큰 주목을 받고 있다.그동안‘아가씨를 부탁해’,‘꽃미남 라면가게’,‘신데렐라와 네 명의 기사’등 출연하는 로맨틱 코미디 장르마다 호평을 받아온 정일우이기에‘굿잡’으로는 또 어떤 웃음과 설렘을 선사할지 궁금증을 모으는 것.특히 이번에 정일우가 맡은 은선우라는 인물은 외모,재력,두뇌,싸움 실력 등 모든 것을 갖춘 남자로 여심을 완벽하게 저격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런 가운데8월8일‘굿잡’측이 재벌 회장 은선우로 변신한 정일우의 첫 스틸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섹시한 슈트핏에 여유로운 표정까지 장착한 모습에서 은선우라는 인물의 자신감이 느껴진다.

이는 은강그룹 본사로 출근하는 은선우를 포착한 사진이다.차에서 내릴 때부터 빈틈없는 비주얼로 범접할 수 없는 아우라를 보여준 그는 회의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하며 회장으로서 본인의 역할에 최선을 다한다.젠틀하면서도 일할 때는 카리스마 넘치는 은선우의 매력이 사진에서부터 넘쳐 흘러 기대를 더한다.

이에 더해 은선우는 낮에는 재벌 회장으로 살지만,밤에는 탐정으로 변하는 인물로 알려져 더욱 호기심을 모은다.과연 재벌 회장일 때는 이토록 반듯하고 댄디한 은선우가 탐정으로 활약할 때는 또 어떤 새로운 얼굴을 보여줄지 궁금해진다.

이와 관련‘굿잡’제작진은“정일우는 문자 그대로 완벽한 남자 은선우와100%의 싱크로율을 보여주고 있다.드라마 대본에서만 존재할 것 같은 완벽한 남자를 현실에 소환한 정일우의 연기에 현장 스태프들도 매 촬영마다 감탄하고 있다”며“정일우의 새로운 인생 캐릭터가 탄생할 것 같으니 시청자 여러분도 기대해 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재벌 탐정 정일우의 이중생활을 확인할 수 있는ENA새 수목드라마‘굿잡’은‘이상한 변호사 우영우’후속으로8월24일 수요일 밤9시 첫 방송될 예정이며ENA DRAMA,올레tv와seezn(시즌)을 통해서도 공개된다.

사진 제공= KT스튜디오지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