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FC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남FC, 동물권단체 '케어'와 유기동물 보호활동
유기견 ‘비스켓’ 자매결연 통해 지속적 후원 및 구단 마케팅에도 활용
 
김보연 기자 기사입력 :  2017/01/10 [09:5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케어 후원금 전달식(좌 이석훈 성남FC 대표이사, 우 박소연 케어 대표)    © 뉴스팟

 

성남FC가 동물권단체 ‘케어’와 함께 유기동물 보호 및 반려동물 문화 정착을 위한 활동에 앞장선다.

 

성남FC는 1월 9일(월) 오전 10시 30분, 탄천종합운동장 성남FC 사무국에서 유기동물 치료비 및  동물보호 캠페인 후원금 전달식을 가졌으며, 이 자리에는 동물권단체 케어 박소연 대표, 임영기 사무국장과 성남FC 이석훈 대표이사 등이 참석했다.

 

성남FC 선수단의 사회공헌기금에서 사용되는 이번 후원금은 유기동물 치료비 뿐 아니라 2017년도 완공 예정인 케어 유기동물 보호소 신축비용, 유기동물 보호 및 반려동물 문화 정착 캠페인에 사용될 예정이다.

 

성남FC와 동물권단체 ‘케어’는 지난해 9월, 상호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지속적인 동물보호 활동을 실시해왔으며, 유기동물 치료비 마련을 위한 스토리펀딩을 실시, 1,900여명이 동참하여 한 달 만에 목표액을 달성하였고, 매 홈경기 시 케어와 함께 유기동물 보호 캠페인을 진행한 바 있다.

 

성남FC는 이에 그치지 않고, 후원금 전달식과 함께 케어 보호소에서 생활 중인 유기견 ‘비스켓’(2010년생 추정, 그레이하운드 믹스견)과 자매결연을 맺으며 지속적인 동물보호활동을 약속했다.

 

지난해 학대 신고를 받고 구조된 후 현재까지 보호소에서 생활 중인 ‘비스켓’을 열두 번 째 선수로 영입한 성남은 ‘비스켓’의 치료비 및 보호소 운영비 마련을 위해 홈경기 시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박소연 케어 대표는 “성남FC에서 동물 구호활동 및 유기동물 캠페인을 위해 마련해주신 후원금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2017년 케어와 성남FC가 함께 동물보호와 반려동물문화 정착에 더욱 활발한 활동을 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이석훈 성남FC 대표이사는 “이번 후원금 전달식이 성남FC 팬 분들과 반려동물을 사랑하시는 많은 분들에게 ‘비스켓’과 같은 아픔을 가진 유기동물들에 대한 조금 더 관심을 보내주실 수 있는 기회가 되었으면 좋겠다. 성남FC는 시민구단으로서 시민들과 동물 모두가 함께 살아갈 수 있는 사회를 만드는 데 앞장설 수 있도록 앞으로도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라며 소감을 밝혔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팟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