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마가 싫어하는 소화기!
글쓴이 : 박태진 날짜 : 2017.01.12 11:37

▲ 화마가 싫어하는 소화기!

최근에 날씨가 많이 추워 지면서 화재도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다. 최근 주택화재로 인한 인명피해가 늘고 있어 안타까운 마음이다. 불이 난걸 발견하고 119에 신고한 뒤 소방차가 오기까지는 적어도 5분이 소요된다.

소화기가 별것 아닌 것처럼 여기는 사람들이 아직도 주위에 많이 있다. 더구나 소화기의 소중함을 모른다. 하지만 단 한번이라도 내 가정, 내 일터에서 화재가 발생하여 피해를 당해본 사람들이라면 소화기의 소중함을 그 누구보다 더 잘 알고 있을 것이다.

화재는 발화 후 최초 5분이 가장 중요하다. 소화기를 비치하여 화재초기에 진압하여 그 피해를 최소화 하는 것이 중요하다. 소화기 사용법 실습을 경험하지 않더라도 지금 당장 한쪽에 무의미하게 있다고 생각하고 있는 소화기에 관심을 가지고 소화기 사용에 대해 숙지하고 있어야겠다.

소화기의 사용요령을 잠깐 살펴보면

첫째, 불이 난 장소로 소화기를 가져간다

둘째, 소화기 안전핀을 뽑는다

셋째, 바람을 뒤로하고 소화기 호스를 불이 난 곳으로 향하게 잡는다

넷째, 손잡이를 꽉 잡고 불을 향해 빗자루로 쓸 듯이 분사한다.

소화기 1대는 자신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 소중한 가치를 가지고 있다는 것을 우리 모두는 절대 잊지 말아야 할 것이며, 이렇게 소화기는 평소에는 자리만 차지하고 불필요하게 있는 것 같지만 화재가 발생했을 때는 이 세상 어느 소방차보다 더 강한 역할을 하게 된다. 다시 한 번 우리 주위 안전을 뒤돌아봐야겠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호남, 문재인 대세론 ‘붕괴’ 文-李 양자대결 / 이지숙 기자
광주 경선 참여층, “안희정보다는 이재명!” / 이석영 기자
이재명-문재인, 스마트폰 여론조사 호남서 ‘박빙’ / 박성욱 기자
성남시, 제19대 대통령 선거 공무원 선거중립 조치 / 권영헌 기자
이재명, 농민 우롱하는 ‘벼 수매가 환수’ 반대 / 이석영 기자
성남시청 압수수색에 이재명 "서럽다!!" / 권영헌 기자
서현청소년수련관, 뇌 과학 힐링캠프 운영 / 이지숙 기자
수정구, 소액 지방세 환급금 기부제 추진 / 김보연 기자
이재명, 심각한 미세먼지 대책공약 발표! / 황선영 기자
성남문화재단, '뮤직 프롬 평창' 음악회 / 김보연 기자